SWAT & Zombies Runner
블로그 이미지
We have been making mobile games since year 2002. Manodio is Mano + Studio, mano means hand in spanish. We are creating exciting games with our hand for the world. manodio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238)
About (21)
Product (44)
Character (2)
Solution (6)
News (13)
Notice (7)
Our Story (39)
Game Review (1)
etc. board (103)
Total136,622
Today0
Yesterday3
Statistics Graph

글 보관함

달력

« » 2011.0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2011/03/27'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1.03.27 리스크를 생각하면 실패담을 노려라!
  2. 2011.03.27 직업병이 생기네요
성공담에서 얻기는 힘들다
디터 람스 전시장에서 40분 짜리 영상을 보면서 느낀건 성공한 사람에서 성공의 이야기를 듣는 건 알기 힘들다는 것 입니다
오히려 실패담에서 교훈을 얻는 것이 리스크를 따져 볼 때 더 좋지 않을 까 싶습니다

성공하면 대 부분 철저한 분석이 수행되지 않습니다 그러나 실패하면 철저하게 눈물로 배우게 됩니다

그리고 성공의 노하우는 비싸기 때문에 잘 알려주기 꺼릴겁니다
그러나 실패 담은 내가 알려 준다고 해서 리스크가 따라 가는 건 없습니다 내가 재기를 할려고 하는게 아니라면요

그렇기 때문에 리스크의 관점으로 본다면 효율대 비용으로 따진다면 실패를 교훈 삼는 게 더 좋을 듯 합니다
물론 성공한 사람 옆에 있는건 부자가 된 2가지 방법 중 하나 이기 때문에 추천합니다

람스의 인터뷰에서 40분 동안 들은 것은 그는 굽힐 줄 모른다
그는 합리적인 디자인을 해야 한다고 말합니다

신고
Posted by tron1981
우리 회사의
슬로건은 손의로 만든 게임이나 실제 사무실에서 통용 되는 비공식 슬로건은 우리가 재미 있는 게임을 만들자입니다. 왜냐 하면 만드는 건 좋은 데 조금이라도 싫어 하거나 재미 없으면 QA에서 미쳐 버리거든요. 아니면 QA에서도 재미 있는 게임을 만들자 라고 하는 것도 최고 좋을 겁니다 어쨋든 요즘 차기작 QA 중인데요 요즘은 지하철에서 일부러 차기작 게임을 하면서 옆에 사람이 쳐다 보고 흥미 있어 하는지 반대편 유리에 비친 모습으로 확인 하는데요. 직업병이 아닌가 싶습니다ㅎㅎㅎ 어떤 남자분은 힐끔 몇 번 쳐다 보더니 다시 자더군요 피곤 한가 봅니다 대딩이나 고딩옆에 앉아서 테스트 해봐야 겠습니다 여성 유저가 반응 하면 대박인데요 그날 까지 달립니다.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신고
Posted by 마노디오 manodi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