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AT & Zombies Runner
블로그 이미지
We have been making mobile games since year 2002. Manodio is Mano + Studio, mano means hand in spanish. We are creating exciting games with our hand for the world. manodio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238)
About (21)
Product (44)
Character (2)
Solution (6)
News (13)
Notice (7)
Our Story (39)
Game Review (1)
etc. board (103)
Total135,070
Today0
Yesterday6
Statistics Graph
티스토리 모바일 블로그

글 보관함

달력

« » 2011.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TOP 100 PC Games

etc. board / 2011.01.31 19:20

100.Grand Theft Auto IV

99.Red Orchestra: Ostfront 41-45

98.Ultima Underworld II

97.Max Payne

96.Football Manager 2011

95.Audiosurf

94.The Last Express

93.Tom Clancy's Splinter Cell: Chaos Theory

92.Red Faction:Guerrilla

91.Mount & Blade

90.Mirror's Edge

89.Gothic II

88.Dungeon Siege

87.Call Of Cthulhu: Dark Corners Of The Earth

86.Starcraft

85.Sins Of A Solar Empire

84.Silent Hunter III

83.The Curse Of Monkey Island

82.Mechcommander

81.Kings Quest VI: Heir Today, Gone Tomorrow

80.Grim Fandango

79.Galactic Civilizations II

78.Crysis

77.Command & Conquer: Red Alert

76.Baldurs Gate II: Shadows of Amn

75.Sid Meier's Alpha Centauri

74.Burnout Paradise

73.Zuma's Revenge

72.Wing Commander III

71.Spelunky

70.League Of Legends

69.Microsoft Flight Simulator 2004

68.Dwarf Fortress

67.Anchorhead

66.Torchlight

65.Zeno Clash

64.VVVVVV

63.Sim City 2000

62.Left 4 Dead 2

61.Frontier: Elite 2

60.Counter-Strike: Source

59.Anachronox

58.Maniac Mansion: Day Of the Tentacle

57.Dungeon Keeper

56.Wurm Online

55.Wolfenstein: Enemy Territory

54.Thief 2: The Metal Age

53.System Shock

52.Star Control 2

51.Quake III

50.Neptune's Pride

49.Battle Of Britain 2: Wings of Victory

48.Supreme Commander: Forged Alliance

47.Battlefield 2

46.Star Wars: TIE Fighter

45.The Sims 3

44.Planetside

43.Medal Of Honour: Allied Assault

42.Mass Effect 2

41.Doom

40.Dragon Age: Origins

39.The Longest Journey

38.S.T.A.L.K.E.R.: Call Of Pripyat

37.Monkey Island 2: Lechuck's Revenge

36.Fallout

35.Combat Mission: Beyond Overlord

34.Bioshock

33.Braid

32.Homeworld

31.Star Wars: Knights Of the Old Republic

30.System Shock 2

29.Supreme Commander 2

28.Freespace 2

27.Fallout 3

26.Age Of Empires II: Age of Kings

25.Mass Effect

24.Unreal Tournament

23.Starsiege: Tribes

22.The Elder Scrolls III: Morrowind

21.Hitman: Blood Money

20.Half-Life 2: Episode 2

19.Planescape: Torment

18.Counterstrike

17.Minecraft

16.Sid Meier's Civilization IV

15.Left 4 Dead

14.Half-Life

13.ARMA 2

12.UFO: Enemy Unknown / X-Com: UFO Defense

11.Company Of Heroes

10.Ultima VII: The Black Gate

9.StarCraft 2

8.Portal

7.Diablo 2

6.Rome: Total War

5.Half-Life 2 (2005년 1위)

4.Team Fortress 2 (2008년 1위)

3.The Elder Scrolls IV: Oblivion (2006년 1위)

2.World of Warcraft (2007년 1위)

1.Deus Ex (2009년 1위)


http://www.computerandvideogames.com/283869/news/deus-ex-is-best-game-of-all-time-in-pc-gamer/
신고
Posted by tron1981

N's 미로 앱의 후기

Our Story / 2011.01.30 12:16

천자문 앱을 만들어 주신 분인데 메일 주고 받은게 인연이 되었네요.
이번에 구정 선물로 리딤 코드를 선물 받아 이렇게 후기를 적어 봅니다.

본 게임은 아이폰을 움직여서 구슬을 목적지 까지 옮기는 게임입니다.




어플을 실행하면 레벨을 선택 할 수 있습니다. 그림은 사용자가 이건 클리어 한 걸 직감적으로 알게 해주기 위해서 그려 넣은 거 같습니다. 판을 깨면 아래 별 표시가 붙긴 합니다.


인셉션이라는 영화를 보면 알겠지만 미로 만드는거 꽤나 어렵습니다. 특히나 레벨 디자인을 요구하는 창의적인 부분은 패턴으로 자동화 하지 않는다면 무척이나 어려운 부분인데 많은 레벨이 존재해서 수고가 느껴졌습니다.


그 동안 많은 어플을 만드셨네요.

몇 가지 아쉬운 점.

구슬이 자석 구슬 같습니다. 벽에 달라 붙는다는 느낌이 듭니다.
주관적이지만 붉은 색 아이콘이 칙칙합니다.
미국계정에 올리셨는데 한글로 미로라고 하신 것보다는 maze가 맞는 거 같습니다.
모든 어플에 n's를 쓰셔서 네이밍에서 브랜드 쉐어를 하시는 게 좋을 거 같습니다.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신고
Posted by 마노디오 manodio

2011 1 29 싸이월드 창업자 강연 필기 노트

작성자 : 전동주


# 표시가 붙은 줄은 동주 생각을 적어 놓은 부분입니다.


싸이월드이 창업자 이동형 대표는 페이스북 보다 빨리 SNS을 만든 싸이월드의 아버지다.

이날 문국현 대표님도 참석 하셨는데 가장 앞자리에서 열심히 들어 주셨음.
주크버그가 오바마의 소셜 지원 사격 해준건 누구나 다 아는사실이다. 정치인도 소셜을 버릴 수 없는 시대이다.
창업자의
인식의 시작은 생산자는(음악, 영화, 만화, 뉴스, 도서, 상품) 그대로나 유통자는(매스미디어에서 하이텔로 옮겨 가는 시점) 계속 바뀌더라

본인 생각에 MS 기여는 아날로그에 있는 자료들을 디지털화 것이고 그럴즈음 인터넷이란게 나왔다 합니다.

IBM
에서 권력이동 해서 ms 갔으나 빌은 네트웍을 자기 손에 잡을려고 했었다 (인공위성도 뛰었다고 ) 못된 판단이었음 인터넷에 빼앗기게 시작함 넷스케이프에 뒤쳐진 빼앗고 msn이라는 포탈을 민들려고 했으나 야후한테 빼앗김 야후가 네트웍을 차지함 

인터넷 위에 구글 위에 다른 서비스가 올라가는 상황 

#
동주가 생각하는 포스퀘어, 페북, 트위터 위에 고왈라 같은 서비스 체계가 올라가는 현재의 시작이라는 생각이 든다 

#
야후의 제리양도 콘테이너 박스애서 시작했는데... 몇주간 디렉토리 분류 작업을 하다 보니 여러장의 cd 음악이 지겨워졌다고 제리양의 책을 적이 있다.

구글은 알고리즘으로 좋은 찾아 주겠다는 아이디어로 시작 논문을 쓰고 있는 상태였기 때문에 레퍼런스가 많은 논문이 좋은 논문이라고 생각 했다고 . 지금까지

#랭크 시스템

소셜네트워킹 초반은 커뮤니티 위주가 시작됨.

사람을 통해서 얻는 정보가 신뢰가 높다는 생각으로 싸이월드를 시작했다고 .

인터넷이 들어오면서 음악이 타격을 제일 먼저 타격을 받음. 냅스터 같은거

창업자:  컨텐츠 업자들은 권리주의가 있었는데 설득 시키기 위해서 2달정도 시간이 걸렸고 무료로 음악을 팔아서 저작권 협회 가서 2 돈으로 달을 성사시킴 싸이가 비즈니스로 성공할 있었던 이유는 음악을 단위로 팔아서임. 지금도 비즈니스는 세계에서 되는 곳에서만 하고 있음.

SNS
3요소  개인프로필, 참여로그, 친구리스트이다.
개인프로필, 이것만 있는건 홈페이지다.  트라이 포드, 네티앙은 밍했다. 왜냐 만들기 어렵고 배워야 한다. 그나마 기업 홈페이지만 명맥을 유지 했다. 한국의 싸이는 일촌 리스트를 보여주기를 원하지 안아서 선택적으로 노출을 시작하게함

# 생각에는 싸이가 비공개를 시작하면서 사양길로 가지 않았나 싶다. 비공개 없애고 공개 하기 싫은 올리도록 하고 일촌 공개도 없애야 했다. 중국의 싸이가 그나마 유지 하는 우리나라 초장기 때의 관음증을 부추겨 주는 그런 느낌이 든다. 어쨌든 생각도 보여주기 싫으면 올려야 한다는게 맞는 같다.


지금 페북이랑, 트위터는 진화된 리스트임
참여로그, 친구 리스트

홈페이지- 미니홈피- 뉴스피드- 리트윗
미니홈피는 세계에 비슷하게 있었다 프렌스터, 큐크는 이미 틀을 가지고 있었다 소수가 쓰고 있었던 이유는 인프라의 차이 때문이다
마이 스페이스가 같은 세대의 서비스로 (창업자가 같은 세대라고 보는 이유는 홈페이지의 약점을 개선한 세대라고 말해줌)
개인 프로필의 중심이 된다면 나에게 관심을 가지게 되는 비즈니스의 핵심이 된다 방문자 늘리기, 이쁜 사진 올리기, 친구 방문하기, 지네니? 활동 이며 방문 수치를 높이기 위해서 수치를 나타낸다 

페북은 자기 로그인 페이지가 메인에 없다 친구들 이야기가 자기 앞에 있다 한국 사람들은 뉴스피드에서 놀람 자기 페이지에 얼마나 많은 사람이 오는 중요한게 아니라 이야기가 퍼지는 중요한 하다고 얘기함.
미니홈피에서는 도토리가 하루에 2 팔리는 입장에서 뉴스피드를 실행 하는 어렵다는 것을 알고 지금도 힘들다 

#새로 서비스를 만들어야 하는 맞는 .

싸이에서 뉴스가 유통을 되는 이유는 자기 사진을 퍼가기 하는 것을 싫어함 

페북은 징가의 게임을 실을 있었던 것도 뉴스피드 때문임

오픈 하고 폐쇄는 전략이다. 선과 악이 아니다.
쇄국 주의는 경쟁이 심할 일어나며, 약자일 때는 페쇄적일 밖에 없다. 수출 수입을 하는 거라고 생각해야 . 지금 네이버, 다음, 네이트가 서로 닮아 간다. 폐쇄적으로 운영하고 있다는 거다

오픈은 자산을 수출한 거다 무역이랑 같다 꽁짜는 없다 구글이 노출 되기 때문에 
전략적인거다. 우월하다는 살아 남는다는 걸로 입증하는 거다 라고 설명함.

안도에서는 징가 게임을 하기 위해서 페북에 가입했다고

트위터 처럼 프라이버시로 가고 있음 
미니홈피와 페이스북의 권한은 친구의 내용을 있는 거에 있다

30,40,50
정보는 많은데, 미니홈피에서 소외당한 , 사회적인 욕구를 발산 시킨게 트위터에 생기게

유명인은 친구 승락 하는게 일이다 그러기에 트위터는 친구 허락을 없앴다

 

#서비스가 커가는 부분을 농장 키우기에 비유함.

모판의 개념이 있어야 한다
싸이월드는 분당의 교회 페북은 하버드의 전통을 퍼트리자 코드 문화가 있다

::
궁합리스트
싸이 음악
페북 게인
네이버 뉴스
검색엔진 블로그
네이트 모바일화보
아이튠스 어플

플랫폼의 폐쇄적은 찾아가서 해달라고 해야함 
공정함을 깨면 된다.

# 쿠폰클립에서도 공정함이 있어야 같다는 생각이 든다.

네이버의 뉴스는 네이버가 돈을 주지만 다른 사업은 돈을 주고 입점한다

블루코드가 나중에 멜론으로 바뀜 막판에 cp 쳐냄 이런 정책이 향후 비즈니스에서 성공 못함 
cp
자기한테 우호적인 플랫폼을 찾아감 공정하게 찾아감 
룰만 따르면 공정하게 된다고


#
우리 마노회사의 입점에도 공정성을 가져야 한다는 생각이
지금의 네이트는 아이튠스로 바뀜 비즈니스 입장에서 보면 똑같다
네이트는 담당자 만나면 못하고 사줘야 한다
애플은 도큐멘트로 존재한다 룰만 지키면 된다. 무척 공평하다

온라인 게임만 유일하게 온라인 게임만 성공함
아런 사건들은 우연히 생긴게 아님

한국의 가장 문제는 자금 자본에 대한 컨트롤을 해서 라고
자본을 서포팅 하지 못한 데서 생기는 문제점에서 여러 문제들이 생기고 있다고 하고 있음

페이스북의 권력으로 인해서 미국의 문화가 퍼지고 있음
포탈에서 소셜로
이용자는 참여자

TGIF
트위터의 포스퀘어
페이스북과 트위터
구글과 페이스북
네이버의 경쟁은 TGIF 있다


페이스북이 있었던 이유는 구글의 주소록
그리고 트위터의 도움을 많이 받았다. 인터넷이 느릴 핸드폰에서 트위터로 올린 글이 페이스 북에도 같이 올라가게 .


싸이월드 sk 적자가 -17억이었음 수익 모델을 받기란 없었다 자기가 잡혀 가기 싫으니깐 놓아 버린 상황이라고 - #자본 컨트롤의 문제를 자신의 경험에서 우러나온 말이라는 생각이 .

메신져 이메일은 돈이 안됨, 프라이빗 컨텐츠는 활용할 없다. 민감한 문제이다.


. ---------------

관객 질문: 트위터의 수익 모델은 뭐냐?

구글이 컨텐츠를 검색을 해주는 걸로 1년치를 한다고

#트위터의 수익 구조, 주서 들은 얘기로는 5년치 수익 내도 먹고 정도의 투자비가 있으며 , #해쉬태그에 붙는 프로모션 아이콘이 수익 모델임,매경 기사에 난걸로는 자동차 회사에서 Rhop 만족 스러웠다고 .  최근 다음하고도 제휴 했음, 네이버는 api 이용해서 꽁짜로 끌어 쓰는건지는 모르겟음.

패북에서 1인이 올라는 컨텐츠의 컨텐츠의 값은 10만원이라고
자기 참여의 가치를 모르는 회사라고

다음 패북을 넘는 사상은 가치를 소유한다는, 가치를 주고 공유하개 된다는데 있을 거라는 생각이 든다고 말함

페북 코드는 하버드, 아이버리그의 소속감을 유지한다는 , 여전히 존재하며 한국의 독특한 코드를 쪽에 실을 있다면 성공할 거다
그러나 수만큼 성장 하다가 멈춘다 
유학, 해외 친구 

250
정도가 한계로 들었다고
의사 결정을 한다는 사람들아 거길 가기 때문에 , 페북, 트위터에 가서 말하기 때문에 영향을 준다
페북 한국 직원은 예전애 일본 데려 갔던 신입 사원이라고

씨피는 멀티 플랫폼에 익숙해지는 맞는 같다

바이버가 호락 호학 하지 않는 이유는 수익 모델이 어렵기 때문에 커뮤니케이션에 뚜렷하게 나타나지 않는다

일반 네트워크에 소셜플랫폼에 깔리면 소셜을 쓰기가 쉬워진다
해프닷컴? 때는 코스트가 떨어져서 상관없다


삼년 후에 발견 하는  , 에정론자 라는 말씀을 하심, 이미 세상은 신이 모든 창조하고 계획 했기 때문에 자기는 발견 하는 사람이라고 .

싸이월드는 없어지나? 없어진다 지금은 가치를 공유하는 사람끼리 정착한 단계이다.

시너지도 전략 선과악은 아니다 시너지는 흐름은 아니다
2
가지 정책은 네이트와 싸이월드가 붙지 않으면 된다
싸이월드는 곡식이 자란 이다. 그렇기 때문에 새로운 할려면 S K 나와서  서비스를 시작해야 한다

이상 경쟁이 없어지면 1위가 된다면 합병한다 



동주 전의 IPad에서 보냄.
010 5126 5653
-"
재미 있는 세상을 우리손"으로 "마노디오". http://www.manodio.com
-
모바일 액션 대작 RPG "엘프하임" SKT 2 KTF3!! http://www.manodio.com/174
-
한국 최초 트위터 게임 http://www.followar.net
-
모바일 전문 소셜커머스모음 http://couponclip.co.kr
-
국민대표 소셜커머스 플래시쿠폰 http://flashcoupon.co.kr

신고
Posted by tron1981
갤럭시 S가 1위 아이폰이 2,3위를 하고 있습니다.
신고
Posted by tron1981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신고
Posted by 마노디오 manodio

[아시아경제 이상미 기자]'큰 줄기(通)를 잡다(涉)'는 뜻의 통섭(Consilience)은 자연과학과 인문학을 연결하려는 '지식의 통합' 이론으로 확고히 자리 잡았다. 이제 통섭은 학문과 지식의 영역을 넘어 경제와 사회 전반으로 퍼져 나와 새로운 시장과 아이디어를 창조하는 '힘'으로 통한다. 국내외 기업뿐만 아니라 정부까지 나서서 통섭형 인재를 키우려는 이유다. 2030년 대한민국을 이끌어갈 신성장동력으로 주목받는 '통섭형 인재'를 키우기 위한 숭실대의 인재 양성 계획을 들여다본다.

지난 17일 서울시 송파구에 위치한 (주)마노디오 사무실에서 전동주(31),신수원(37),조철우(35)씨(왼쪽부터)가 아이디어 회의를 할 때 사용하는 큐브를 들고 활짝 웃고 있다. 큐브에는 알람기능이 있어 세 사람이 짧은 시간동안 브레인스토밍할 때 애용하는 필수품이다.

◆화가를 꿈꾸던 공학도, 나만의 길 간다
각자 화가와 만화가를 꿈꾸던 신수원(37), 조철우(35)씨는 95년 숭실대에서 공학도로 처음 만났다. 어렸을 때부터 그림에 소질을 보인 조씨는 초등학교 4학년 때 처음 본 컴퓨터에 푹 빠져버린 특이한 학생이었다. 결국 고3때 '만화가가 될 것인가? 프로그래머가 될 것인가?' 사이에서 진지하게 갈등하던 그는 먹고 살아야 한다는 현실적인 이유로 컴퓨터를 선택했다.

미술을 좋아하는 공학도였던 두 사람이 뭉치게 된 계기는 당시 붐을 이루던 모바일 게임 공모전이었다. 그들은 직접 스토리를 짜면서 캐릭터도 그리고 프로그래밍하는 작업을 통해서 모바일 게임을 만드는 재미에 빠져들었다.

(주)마노디오라는 작은 회사를 만들기까지 이들 역시 적지 않은 시행착오를 겪었다. 조철우씨는 게임회사의 그래픽 팀에서 근무하다 6개월 만에 회사를 뛰쳐나온 경험도 있다. '내가 만들고 싶은 게임을 만들겠다'는 욕심 때문이었다.

이후 이들은 '삼국지 무장전 MX', 'L.O.A(로아) 혼돈의 서곡' 등 국내는 물론 해외시장에서도 좋은 결과를 내는 게임을 만들어냈다. 작년에 출시한 '엘프하임'은 출시 한 달 만에 통신사 인기게임 TOP10에 들며 인기를 끌었다. 트위터를 이용한 국내 최초의 게임인 팔로워(followar) 서비스를 앞두고 있는 이들은 앞으로 아이폰과 안드로이드폰 등 스마트폰 게임도 연이어 출시할 계획이다.

◆통섭(Consilience)형 인재에게 필요한 3C란?
정해진 길보다는 내가 만든 길을 가겠다고 나선 두 사람에겐 어떤 특별함이 있을까? 그들이 어떻게 회사를 운영하는 지 살펴보면 그 답이 보인다.

첫 번째는 바로 의사소통(communication)이다. 그들의 사무실 책상 위에는 각 면마다 5분, 15분, 30분, 60분이 적힌 작은 정사각형 큐브가 놓여 있다. 정해진 시간이 되면 큐브에 빨간 불이 들어오고 알람이 울린다. 그들은 알람이 울릴 때까지 틈만 나면 모여 앉아 아이디어 회의를 한다. 사무실에 앉아서, 밥을 먹다가, 공원을 산책하다가도 좋은 생각이 떠오르면 서로 나눈다.

두 번째는 협력(collaboration)이다. 두 사람은 벌써 12년째 함께 일하며 호흡을 맞추고 있다. 다른 회사에서 온라인 게임 개발에 참여하다 얼마 전 선배들과 함께 힘을 모으고 싶어 이직을 했다는 전동주(31)씨까지 합치면 팀워크가 완성된다. 스토리텔링을 담당하고 있는 전동주씨는 게임을 이끌어가는 이야기를 만들어낸다.

의사소통(communication)과 협력(collaboration)을 통해 마지막 C인 창의성(creativity)에 이른다. 신수원씨는 "정보소유에서 공유로의 전환이 현재 애플의 성공을 이끌었다"며 "지금이 모바일 게임 시장의 대 전환기"라고 분석했다.

◆융합기술원에서 미래의 인재 키운다
다른 공대 친구들은 취업을 위해 착실히 스펙 쌓기에 열중할 동안 혼자서 전공보다 미디어학부 수업을 더 많이 들었다는 조철우씨. 이제 그의 후배들은 불안한 미래를 걱정하지 않고 마음껏 학문을 융합해서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잡았다.

지난해 5월 세워진 '융합기술원'(원장 윤영선)이 그것이다. 디지털방송콘텐츠 융합사업단장인 송관호 IT대학 글로벌 미디어학부 교수는 "사업단에는 숭실대의 6개 학부인 글로벌 미디어학부, 문예창작학과, 컴퓨터 학부, 정보사회학과, 건축학부 실내 디자인 전공이 모여서 이과와 문과, 인문학과 공학, 예술을 유기적으로 연결해 연구를 진행한다"고 말했다.

숭실대 학생들은 디지털방송콘텐츠뿐만 아니라 그린에너지기술, 녹색금융, 로봇-감성기술 등 다양한 사업단의 프로젝트에 참가해 함께 연구하고 배울 수 있다.

보다 체계적으로 통섭형 인재를 키우기 위한 교육 시스템인 융합기술대학원도 준비 중이다. 현재 IT기계융합사업과 고효율에너지분야의 대학원 과정이 개설되었고, 올해부터 그린비즈니스와 스마트그리드분야 과정을 개설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다.

숭실대학교 융합인력양성사업단장인 허완수 환경화학공학과 교수는 "그린 비즈니스나 스마트그리드 분야는 나라의 경쟁력을 좌지우지할 만큼 중요해져 기업뿐만 아니라 정부에서도 관심을 가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숭실대는 배움의 공간을 학교 밖으로 확장해 서울디지털단지에 산학융합 R&D지원 센터를 설립했다. 허 교수는 "미국의 실리콘 밸리나 스웨덴의 시스타사이언스파크에 가보면 연구소와 대학, 그리고 기업이 한 건물에서 함께 일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며 "우리가 지향해야 할 방향을 보여준다"고 덧붙였다.

http://www.asiae.co.kr/news/view.htm?idxno=2011011910494003654



신고
Posted by tron1981


사이트 설명에 문제가 있어서 다시 수정 요청했습니다.
신고
Posted by tron1981
쿠폰클립이 2.0, 2.1이 지원됨에도 불구하고 검색이 안되 있어서 오늘 해결했습니다.
하위 버젼에서도 검색이 되게 설정을 변경했습니다.

감사합니다.
신고
Posted by tron1981

2011.01~

About/History / 2011.01.12 13:47

2011년
02월 CouponClip
06월 Petitwing
08월 Diamond Ninja
10월 Elfheim(T-Store)
11월 Cowboy vs. Zombies
12월 Santa vs. Zombies

신고

'About > Hi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4.01~  (0) 2014.02.03
2013.01~  (0) 2013.09.11
2012.01~  (0) 2012.05.17
2011.01~  (0) 2011.01.12
2010.01~  (0) 2010.06.08
2008.01~  (0) 2009.05.01
2007.01~  (0) 2009.05.01
2006.01~  (0) 2009.05.01
2005.01~  (0) 2009.05.01
2004.01~  (0) 2009.05.01
2003.01~  (0) 2009.05.01
Posted by tron1981

안드로이드 어플 '쿠폰클립' ver1.0.2 업데이트 되었습니다. 기존에 프로요만 지원하던 것을 이제는 2.0부터 지원하게 되었습니다.
신고
Posted by tron1981
저희 회사는 식사 후 걷기 30분 전도 산책을 하는데요.  오늘은 런키퍼 프로라는 gps 기반의
어플을 사용했습니다. 10달러 짜리를 이벤트 때 무료로 받았거든요. 오늘은 무려 한시간을 걸었습니다!! 완전 피곤해서 근무시간에 한 시간 잤습니다 ㅜㅜ. 이 어플은 웹, 와이파이 체중계, 트위터, 페북, 포스퀘어랑 연동도 되고 진짜 좋습니다. 
칼로리 체크 하시고 유로 코치 프로그램도 있으니 도전 해보세요!

전동주였습니다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신고
Posted by 마노디오 manodio
안녕하세요 전동주입니다 요즘 소셜커머스를 직접 체험 중입니다 오늘은 신촌에 있는 라멘 집을 다녀왔습니다 미소라면인데도 칼칼한 하며 매콤한 국물이어서 색다른 맛이었어요 ㅋ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신고
Posted by 마노디오 manodio

티스토리 툴바